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보도자료

보도자료 상세보기
제목 신뢰할 수 있는 웹·앱 서비스, ‘G인증’으로 날개 달자
등록일 2017/04/04 조회수 6039
첨부파일 [보도자료][한국데이터진흥원] GCS_1차_인증_접수_시작.pdf 파일 [보도자료][한국데이터진흥원] GCS_1차_인증_접수_시작.pdf (다운로드수:684)

신뢰할 수 있는 웹·앱 서비스, ‘G인증’으로 날개 달자

- 한국데이터진흥원, 2017년 콘텐츠제공서비스인증 1차 접수START!

 

ㅇ 미래창조과학부(장관 최양희)와 한국데이터진흥원(원장 이영덕)은 4월 3일부터 5월 2일까지 한 달간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 사업 1차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.


ㅇ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제도는 콘텐츠산업진흥법을 근거로 이용자가 콘텐츠를 용이하게 구매․사용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서비스의 품질을 인증한다.


ㅇ 이른바 4차 산업으로 대표되는 ICT와 이종 산업간 융합화, 지능화, 온디맨드화(On Demand)가 가속화되면서 다양한 콘텐츠 서비스가 등장하는 등 콘텐츠 유통 시장의 성장세는 두드러지고 있다.
   * ’16년 국내 콘텐츠산업 매출액 105조(전년대비 5.7%↑), 수출액 63.1억달러(8.3%↑)(KOCCA, 2017)


ㅇ 소비자 중심의 콘텐츠 유통 환경에서는 ‘콘텐츠는 유료’라는 인식 변화와 함께 사업자에 ‘콘텐츠 서비스 품질 향상’이라는 요구가 대두되고 있다.(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제고 지원정책 연구, K-DATA, 2016)


ㅇ 한국데이터진흥원은 국내 중소콘텐츠사업자들이 콘텐츠 서비스 품질을 개선하고 우수성을 입증 받을 수 있도록, 객관적인 기준과 수준을 제시·지원하고 있다. 


ㅇ 2016년에는 매일방송, EK(주), 에이스탁, 산림청, 나이스평가정보 등과 같은 기관 및 기업에서 197건의 인증을 획득하여 서비스 품질 개선과 인지도 제고의 성과를 거두었다.


ㅇ 인증 신청 대상은 국내 민간기업 및 공공기관이 운영하는 모든 웹과 앱 서비스로 방송, 영화, 음악, 게임, 만화 등 온라인 상에서 콘텐츠를 제공하는 사업자는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.(웹, 앱 2부문)


ㅇ 인증 획득 후 유효기간은 2년이며, 진흥원의 마케팅 채널을 통해 대내외 홍보 지원과 2017년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대상(장관상 2종, 우수상 3종)의 후보로도 오르게 된다.


ㅇ 이영덕 한국데이터진흥원장은 “우수 콘텐츠서비스를 발굴하고 유통을 활성화하는 모범 사례를 지속적으로 전파하여 국내 중소 콘텐츠 업체의 경쟁력 강화를 계속 지원해나갈 예정”이라고 밝혔다.


ㅇ 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 사업은 제도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한시적 무료로 운영되며,
 - 인증 신청은 오는 5월 2일까지 ‘콘텐츠제공서비스 품질인증 홈페이지(www.goodcontent.kr)에서 한 달간 온라인으로 진행된다.